[이 시각 세계] 시카고서 4시간 동안 '묻지마 총격'…8명 사상
MBC News

MBC News

820Subscrice


미국 시카고에서 '묻지마 총격'으로 4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언론은 용의자인 32살 제리미 나이팅게일이 시카고 대학 근처에서 북부 에반스톤까지 4시간 동안을 옮겨 다니면서 무차별 총격을 가했다고 전했습니다.

첫 피해자는 중국인 유학생으로, 차 안에 앉아있다가 머리에 총을 맞고 사망했는데요.

총격 용의자는 총 3명의 목숨을 뺏고 경찰에게 사살됐습니다.

범행 동기는 밝혀지지 않았는데요.

용의자는 사건 발생 일주일 전부터 소셜미디어에 무차별 살인을 언급하는 동영상을 게시했다고 합니다.

이 시각 세계였습니다.